Re: 거리두기 수도권 2단계·비수도권 1.5단계 3주 더…방역수칙은 > 뉴스 > 포커다나와 - 홀덤펍 재밌는 온라인포커 추천 홀덤토너먼트 정보공유

뉴스

Re: 거리두기 수도권 2단계·비수도권 1.5단계 3주 더…방역수칙은

1 물통 0 27 0 0
>
 >
 >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(코로나19) 유행이 이어지면서 정부가 현행 '사회적 거리두기'를 3주 더 연장했다.
>
> 11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(중대본)에 따르면 오는 13일 종료 예정이던 현행 거리두기(수도권 2단계·비수도권 1.5단계) 체계가 다음 달 4일까지 유지된다.
>
> 또 전국 5인 이상 사적모임 금지 조치도 계속 시행된다. 동거 가족과 직계 가족, 상견례, 영유아 포함 모임 등은 지금처럼 8인까지 만날 수 있다.
>
> 아울러 수도권 식당과 카페, 유흥시설, 실내체육시설, 노래연습장 등의 영업시간도 밤 10시까지로 계속 제한된다.
>
>
> 다만 오는 14일부터 실외 스포츠 경기장의 입장 관중 규모가 단계별로 일부 확대되고, 최대 99명으로 제한됐던 대중음악 공연장의 입장 인원은 최대 4천명까지 늘어난다.
> ◇ 수도권 식당·카페 등 밤 10시까지…K팝 등 대중공연 최대 4천명까지 가능
>
> 거리두기 2단계가 적용 중인 서울·경기·인천 등 수도권과 일부 비수도권(대구·제주)에서는 식당·카페에서 오후 10시까지만 매장 내 취식이 가능하며, 이후엔 포장·배달만 할 수 있다.
>
> 실내체육시설, 노래연습장, 방문판매 등을 위한 직접판매홍보관, 파티룸, 실내 스탠딩 공연장도 밤 10시까지만 운영할 수 있다.
>
> 정부는 밤 10시까지 영업 지침을 이어가되 주간 일평균 확진자 수가 800명대로 증가하는 등 상황이 악화하면 운영 시간을 밤 9시까지로 1시간 앞당기는 등의 방역조치를 강화한다는 방침이다.
>
> 수도권의 룸살롱, 클럽, 나이트 등 유흥주점과 단란주점, 감성주점, 콜라텍(무도장 포함), 헌팅포차, 홀덤펍과 홀덤게임장 등은 여전히 집합금지 대상이다.
>
> 그 외 지자체는 자율 노력 상황에 따라 밤 10시까지로 시간을 제한해 운영할 수 있다.
>
> 사우나·찜질방 등 목욕장업은 방역수칙 준수를 전제로 운영할 수 있지만, 영업시간은 오후 10시까지로 제한된다.
>
> 실외 스포츠 경기장 관중 입장은 기존 수용 가능 인원의 10%에서 30%로 확대된다. 기본 방역수칙 준수를 전제로 하며 지자체 상황에 따라 입장 인원을 조정하거나 방역 수칙을 강화할 수 있다.
>
> 결혼식·장례식장 등에는 지금처럼 100명 미만으로만 참석할 수 있다.
>
> K팝을 비롯한 대중공연은 '100인 이상' 제한 대상에서 제외돼 최대 4천명까지 입장할 수 있게 된다. 영화관이나 공연장과 마찬가지로 일행 외에는 좌석을 한 칸씩 띄워 앉아야 하며, 스탠딩 관람과 함성·구호·합창 등 침방울이 튀는 행위도 금지된다.
> ◇ 1.5단계 비수도권 영업시간 제한 없어…실외 스포츠 경기장 관중 50%까지 입장
>
> 거리두기 1.5단계가 시행 중인 비수도권의 식당·카페, 실내체육시설, 노래연습장, 파티룸, 실내 스탠딩 공연장 등 다중이용시설은 영업시간 제한 없이 운영할 수 있다.
>
> 유흥주점·단란주점·감성주점·콜라텍(무도장 포함)·헌팅포차 등 유흥시설 5종과 홀덤펍 및 홀덤게임장의 운영시간도 제한이 없다.
>
> 다만 이들 시설에서는 방문자와 종사자를 포함한 모든 인원이 전자출입명부를 작성해야 한다. 또 시설 면적 8㎡(약 2.4평)당 1명으로 인원이 제한되고 주사위나 카드 등 공용물품을 사용할 때 장갑을 착용해야 한다.
>
> 방문판매 홍보관은 오후 10시 이후 운영할 수 없다.
>
> 실외 스포츠 경기장 관중 입장은 기존 정원의 30%에서 50%로 확대된다.
>
> 500명 이상의 모임·행사를 개최할 경우 관할 지자체에 신고·협의해야 한다.
>
> 비수도권 영화관과 공연장, 콘서트장에서도 동반자 외 좌석을 한 칸 띄워 앉아야 한다.
>
> 한편 현재 전남과 경남 10개군, 경북 16개 시군에서 시범 적용 중인 거리두기 개편안은 계속 연장 시행된다. 여기에 더해 14일부터는 강원의 15개 시군에서도 개편안이 추가로 시범 적용될 예정이다.
>
> 이들 지역에서는 시설 운영시간 제한 및 집합금지 조처가 없는 개편안 1단계나 8인까지 사적모임이 가능한 개편안 2단계가 적용된다.
>
>
> 출처 :  연합뉴스 유현민 기자
 >
 >

0 Comments
제목

공지


최근글


댓글


멤버


현황


  • 현재 접속자 3 명
  • 오늘 방문자 76 명
  • 어제 방문자 81 명
  • 최대 방문자 111 명
  • 전체 방문자 21,192 명
  • 전체 회원수 173 명
  • 전체 게시물 12,014 개